건너뛰기영역

소통마당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제목 문화재청 실내 관람시설ㆍ기관 내달 8일까지 임시 휴관
작성자 송진욱 전화번호 02-6450-3835
작성일 2020-02-26 조회수 31
문화재청 실내 관람시설ㆍ기관 내달 8일까지 임시 휴관
- 궁·능의 실내 관람시설과 문화재청 실내 관람기관 전부 25일부터 잠정 휴관 -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코로나19’ 위기경보가 23일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국립고궁박물관과 국립해양유물전시관, 국립무형유산원 등 문화재청 소관의 각종 실내 관람기관에 대해 25일부터 3월 8일(일)까지 잠정 휴관하기로 했다.

또한,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적극행정 조치에 따라 궁궐과 능도 실내관람 시설인 창경궁 대온실과 덕수궁 중명전, 세종대왕역사문화관 등은 휴관한다. 덕수궁 석조전은 지난 4일부터 이미 휴관 중이다.

* 25일부터 휴관하는 기관 및 시설
- 국립고궁박물관(서울), 덕수궁 중명전(서울), 창경궁 대온실(서울), 세종대왕역사문화관(여주), 천연기념물센터(대전), 충무공이순신기념관(아산), 칠백의총(금산)‧만인의총(남원) 기념관, 국립해양유물전시관(목포‧태안), 국립무형유산원(전주), 조선왕릉 내 역사문화관 등


다만, 실내 관람시설이 아닌 궁궐과 왕릉은 이번 휴관조치에서 제외해 정상 운영(단, 문화재 안내해설은 지난 8일부터 중지 조치)하되, 관람객의 감염 예방을 위해 특별 방역을 시행하는 등 최선을 다하고 있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범정부적인 대응지침 등에 따라 현황에 맞는 단계적인 조치들을 즉시 시행할 예정이다.
첨부파일 hwp파일 다운로드0224+문화재청+실내+관람시설ㆍ기관+내달+8일까지+임시+휴관.hwp [272384 byte]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문화재청, 조선왕릉 제향ㆍ경복궁 수문장 교대의식도 잠정 중단
다음글 궁궐과 왕릉, 모든 장애에서 자유로운 관람구역으로 진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