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너뛰기영역

소통마당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제목 고궁과 왕릉에서 따뜻함을 나누는 성탄절과 새해 첫날
작성자 송진욱 전화번호 02-3700-1817
작성일 2017-12-22 조회수 209
고궁과 왕릉에서 따뜻함을 나누는 성탄절과 새해 첫날
- 성탄절ㆍ신정, 궁궐ㆍ조선왕릉ㆍ현충사 등 정기휴무 없이 전면 개방 -


문화재청(청장 김종진)은 오는 25일(월) 성탄절과 2018년 새해 첫 날인 1월 1일(월) 신정에 당초 월요일이 정기 휴무일인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 조선왕릉, 현충사(충남 아산), 칠백의총(충남 금산), 만인의총(전북 남원), 세종대왕릉(경기 여주)에 대해 휴무일 적용 없이 전면 개방한다. 경복궁과 종묘는 원래 화요일이 정기 휴무라서 성탄절과 신정에 휴무가 고려되지 않았다.

이번 성탄절과 신정의 궁‧능‧유적지 개방은 추운 겨울, 우리 주변의 이웃을 한 번 더 돌아보고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새해 소망을 기원해 보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으면 하는 바람에서 마련되었다.

문화재청은 이번 궁‧능‧유적지 개방을 통해 고궁과 왕릉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이 올 한해를 차분히 정리하고 새해를 맞이하는 기쁨을 마음껏 누리길 바라며 앞으로도 모든 국민이 우리 문화유산으로 행복한 삶을 실현 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노력할 계획이다.
첨부파일 hwp파일 다운로드1220 고궁과 왕릉에서 따뜻함을 나누는 성탄절과 새해 첫날(본문).hwp [749056 byte]
pdf파일 다운로드1220 고궁과 왕릉에서 따뜻함을 나누는 성탄절과 새해 첫날(붙임).pdf [356582 byte]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평창 여행의 달’과 설 연휴에는 고궁과 왕릉으로
다음글 유네스코 세계유산 조선왕릉에서 가을을 즐기자!